티스토리 뷰


취준생이 가장 자주 들어가는 사이트, 잡코리아


요즘 한창 취업준비 때문에 바빴다.
호주에서 돌아오고 나서 근 1년을 프리랜서를 빙자한 백수생활을 하며 지낸 내게도
아직은 회사생활을 더 할 필요성이 있다고 느껴졌기 때문인데 오랜만의 취업활동인지라 생각보다 더 쉬운 일이 아니었다.

하루 종일 아침마다 일어나고 잠들기 전엔 사이트와 어플로 내게 맞는 회사가 있는지 서칭하는 것이 일과였고
그리고 그걸 보고 자기소개를 맞추어 작성하고 지원하는 일을 몇 번 반복하다 보니
생각보다 더 취업의 문턱이란 게 높단 생각을 하게 되고 자신감이 떨어지기도 하고 그러더라.



역시나 자주 들어가는 사이트, 사람인


포스팅을 쓰게 된 것은 나름의 한풀이(?)이기도 하지만, 취업을 준비하다 보니 몇 가지 이런저런 생각을 하게 되었기 때문.
무언가 의미를 가지고서 글을 준비한 건 아니고 한 번쯤 취준생이 되면 이런 고민도 하게 된다는 이유에서 쓰게 된,
누구라도 한 번쯤은 취업을 준비한다면 겪을 이야기에 대한 것이다.



아직도 필요없는 정보를 묻는 곳이 많다.


아름다운 이력서 양식도 많은데 왜 그래요? (네이버 한글문서양식)

모든 회사가 그런 건 아니다. 그런데 아직도 몇몇 회사들은 구태의연한 양식을 사용하고 있으니..
'본적', '신장과 체중', '가족의 직업 및 학력사항'을 묻는 경우가 있다는 것이 바로 그것.
기존에 사용하던 양식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그걸 바꾸는 것이 쉽지 않을 것이란 이야기도 이해는 되지만,
아무리 생각해도 본인의 능력과는 동떨어지는 질문이 이력서 양식에 버젓하게 있다는 것은
이 회사가 얼마나 구시대적인 발상으로 사람을 채용하는지에 대한 의문을 품게 된다.

이력서에 사진도 붙이지 않는 서양권과 비교하고 싶지만, 그건 또 너무 멀리 가는 이야기가 되니 
거기까진 바라지 않아도 이제 신장과 체중, 가족의 학력 등은 그만 좀 묻자. 



가족같은 회사는 피하고 싶은 이 마음


무언가 상세내용을 보고 싶은 채용 타이틀;;(우아한 형제들)


사람마다 차이가 있겠지만, 회사를 볼 때 가장 피하고 싶은 문구는 '가족 같은 회사'다.
디자인 업계의 피해야 할 불문율과도 같은 그 말은 '야근이 많은' 혹은 '집에 못 가고 회사를 집처럼' 이라고 들린다.
그게 아니라면 '이것저것 꼬치꼬치 캐묻는' 혹은 '너는 내 가족이니 부려 먹을테다' 등으로 이해되기도.

회사에 따라서 좋은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단 이유로 자주 사용되는 말이지만, 경력직 취준생인 내겐 피하고 싶은 말로
차라리 회사에서 당신의 꿈을 이루라는 말이 더 현실적으로 들리기까지 한다.
그 밖에도 '복리후생'을 대충 적어놓은 회사는 신뢰감이 떨어진다. 


한편 인사담당자들도 구직자들에게 거짓말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인사담당자 4명 중 1명(25.7%)은 면접에서 지원자에게 거짓말을 한 경험이 있었고 가장 많이 한 거짓말은 ‘조만간 연락 드리겠습니다’(76.4%)였다. 이 밖에 ‘실력만 있으면 얼마든지 성장 가능합니다’(23.2%), ‘가족 같은 분위기의 회사입니다’(21%), ‘능력에 따른 대우를 보장합니다’(19.5%), ‘스펙보다 인성을 중요하게 생각합니다’(15%) 등의 순이었다.

관련기사 : 구직자 거짓말 1위 "연봉은 중요하지 않습니다"(이투데이)



오타가 많아 슬픈이여..


이렇게 쓰면 정말 합격이?


회사의 채용과 관련한 불만을 이야기하긴 했지만, 사실 구직자 또한 이런저런 문제가 있기 마련이다.
주변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장난스럽게 쓴 사람도 있고 면접을 오기로 한 날 연락이 없기도 하다니 말이다.
나 또한 열심히 쓴다고 쓴 이력서지만, 새로운 회사를 넣을 때마다 발견하지 못한 오타들이 연속으로 나와서
이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받은 회사 쪽에서 연락이 없다 하더라도 당연한 사실이었다.
물론 중간중간 계속 고쳐 나갔지만, 이력서의 오타는 서류전형에서 꽤 큰 합격과 불합격을 나누는 요소가 된다고.


오타 역시 결격 사유다. 아무리 좋은 내용의 입사지원서라도 틀린 철자를 발견하면 인사담당자도 김이 빠진다. 이 같은 오타는 단순한 실수가 아니라 상식 부족이나 기본적인 성의 부족으로 인식되는 만큼 치명적인 결점이다. 

관련기사 : 이력서 3042건 컨설팅해보니…이렇게 쓰면 쓰레기통 직행(MK뉴스)


취업이란 건 참 쉬운 일이 아니란 생각이 첫 회사 이후 경력이 이렇게 쌓이고 나서 또 느끼게 될 줄이야.
신문기사에 나오는 구직난과 관한 글을 보면서도 그냥 그러려니 했었는데 막상 내게 닥친 일이 되니 얼마나 힘든지.
세상의 모든 취준생이 꼭 합격하길 바라며, 노홍철이 한 말을 다시 한 번 되새겨 보는 걸로. 
"취업이 되면 더 힘들 거예요~"


그리고 이 험난한 과정을 거쳐 나는 내일부터 출근한다.



Copyright © 2013 신난제이유 / 사진 및 글에 대한 불펌을 금합니다.
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과 관련해서는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소셜댓글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토종감자 오오! 제이유님, 정말 정말 축하드려요~
    시간 조금 여유 있으실때 자주 만났어야되는데! ㅎㅎ
    이제 또 신나고 멋진 일들이 기다리고 있겠죠? 함들때도 있겠지만 분명히 보람찰거예요.
    내일 출근 잘하세요 ^^
    일찍 주무시고, 좋은 꿈 꾸세요. ㅎㅎ
    2014.02.16 21:4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저 완전 감자님 보고 싶은데 이렇게 만나지 못하고 떠나가요;ㅁ; ㅋ
    그래도 언제든 또 볼 수 있으니까 꼭꼭 같이 만나서 여행 이야기 잔뜩해요.
    제게 여행의 환상적인 이야기를 많이 들려주셔요.
    그동안 하던 일과 달라서 많이 힘들 것 같단 생각도 하지만! 말씀하신대로 보람차도록 열심히 해야겠어요 :-)
    좋은 꿈 잔뜩 꾸고 첫출근 완벽하게 하겠습니다! 히힛!
    2014.02.16 21:44 신고
  • 프로필사진 우쿠빵 신난제이유찡 머시쪙 :-) 2014.02.16 22:4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넹 신난우쿠빵님도 힘내요! :-) 2014.02.16 23:02 신고
  • 프로필사진 디자인한스푼 제이유님 축하해요
    출근잘해요^^♥
    2014.02.17 07:17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어므나 어므나.. 한스푼님 감사해요(꾸벅)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ㅁ^b
    2014.02.17 20:27 신고
  • 프로필사진 amaikoi 우리회사 가족같은 분위기.
    외출했다가 여자애들 간식으로 베아드파파 슈크림 사들고 랄랄라 회사 복귀하니.... 기다렸다는듯이 M양이 사고 쳤음. 흑....
    2014.02.25 18:17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가족같은 분위기는 사실 괜찮아요.
    다만 가족같은 이라고 해놓고 실제로는 부려먹는 회사가 많아서 조심스러운 것 같아요.
    어쨌든 종호님네는 굉장히 따뜻하고 좋은 회사 ㅋ
    2014.03.01 10:0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capella 축하드려요 :) 출근 잘 하셔용~ 2014.02.26 04:2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감사합니다^^
    저 요즘 정신없이 살고 있어요 흐흐..
    2014.03.01 10:1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the yirul 와, 축하드려요 :) 2014.02.27 10:0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우왕, 축하인사도 남겨 주시고 정말 감사합니다. ^^
    블로그 가서 봤는데 뭔가 흥미롭더라구요. 종종 찾아갈게요.
    2014.03.01 10:1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the yirul ㅎㅎㅎ 네 :D
    저도 종종 찾아올게요. 제이유님도 매력있는 블로그에요.
    2014.03.04 00:2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땡큐포유! ㅋㅋㅋ 자주 뵈어요.
    rss를 어여어여 등록시켜놔야겠어요!
    2014.03.04 22:42 신고
  • 프로필사진 지란지교 오 저 오늘 제이유님 블로그 처음 들어왔는데, 단박에 좋은 소식(?)접하네요.
    꼭 취직이 좋은 거라고, 단순히 얘기할 순 없지만...;
    어쩌면, 위로를 전해야하는 소식일수도 있으나..
    그래도... Job pay the RENT! ㅎ
    너무 늦은 인사지만,축하드려요!!
    2014.03.03 16:4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우와우왕. 지란지교님이 여기까지 오셨어! 정말 감사해요.
    취직은 정말 좋은 거라고....말할 순 없지만!
    적응하느라 바빠서 포스팅도 못하고 있는 요즘이지만! 그래도 일단 돈은 벌고 있네요. ^^
    포스팅 하나 느긋하게 읽을 시간이 없어 조금 슬픕니다...;ㅁ;
    곧 적응되고 나면 지란지교님 글도 잔뜩 읽으러 찾아뵐게요. 기다려욧!!
    2014.03.04 22:41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