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처음은 가볍게 페인트칠부터
옥탑셀프인테리어 1편, 방에 페인트칠하기

셀프인테리어의 시작은 침실 겸 거실 기능을 담당하고 있는 방에서부터 시작했다. 이전의 원룸과 비교했을 때 훨씬 넓어진 옥탑방은 무려 부엌과 방이 분리된 1.5룸이다. 더 넓은 반지하를 택할 수도 있겠지만, 오로지 '채광'을 위해서 옥탑을 선택한 것인데 주방 분리형의 방 구조까지 덤으로 따라와 만족스러운 선택이란 생각이 들었다.



화이트 밸런스가 안 맞은 게 아니라, 벽지가 누랬..


그럭저럭 깔끔했던 방

나중에 등장할 부엌과 비교하자면 주로 생활할 방은 상당히 깔끔한 편이었다. 물론 처음 집을 보러 왔을 땐 방 창문 앞을 행거로 가려놓았던지라 '세상에 해가 들어오지 않는 옥탑도 있단 말인가!' 탄식하며 마음에 들지 않았지만, 오히려 해가 너무 잘 드는 게 마음에 들지 않아 전 세입자가 그렇게 배치해 두었던 것.


좁은 공간에 침대와 책상, 행거 만으로 가득 차 있던 어둡고 칙칙하던 방은 세입자가 이사가고 나서야 제법 넓은 방이란 사실을 알 수 있었다. 게다 예상보다 깨끗해 보이기까지. 집주인이 말해 준 정보로 추측하자면 이 집은 '처음엔 짐 하나 없던 넘자분이 혼자서 6년 넘게 살며 잔뜩 짐을 늘린 집'이었는데 그 세월에 물든 누런 벽지와 누런 장판, 그리고 '홀아비 냄새' 로 표현할 수 있는 묘한 냄새가 셀프인테리어를 시작함에 가장 큰 숙제였다. 



 방은 삼화 페인트의 'The Classy ATO FREE' 수성페인트로 칠했다.


시작하자, 페인트칠

이런저런 셀프인테리어 블로거들의 글을 읽으면서 '페인트칠'에 대한 로망을 키웠을지도 모르겠다. 꽃무늬 벽지보다도 깔끔해 보였던 페인트칠. 톤다운된 회색이라든가, 파스텔톤의 벽을 보면서 나도 셀프인테리어를 하게 된다면 꼭 '페인트로 벽면을 칠해야지'라고 생각했었다. 그리고 그 로망을 이루게 되었을 때 가장 먼저 생각한 것도 역시 페인트칠이었다.

그런데. 한가지 문제가 있었다. 나는 특유의 결정장애자이기 때문. 무슨 색으로 칠할까만 몇 주 동안 고민하고 고민했다. 그렇게 기나긴 시간 온갖 사진을 보며 시뮬레이션하고 결국 정한 게 화이트라면, 참 김빠질 이야기일지도 모르겠다. 



 페인트칠하기 전 꼼꼼하게 준비작업


꼼꼼하게 해야 할 그 작업, 마스킹테이프

페인트칠을 하기 전에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페인트가 칠하는 곳 아닌 쪽에 튀지 않도록 마스킹 테이프를 붙여주는 일이다. 사실 글로만 읽었을 때는 마스킹테이프를 붙이는 게 뭐가 그리 힘들겠냐고 했는데, 이게 보기보다 귀찮고 힘들다. 꼼꼼하게 붙여주지 않으면 안 되는 일이다 보니 페인트칠보다 더 번거롭게 느껴질 정도.

처음에는 꼼꼼하게 시작하다가도 어느 정도가 되면 귀찮아서 설렁설렁하게 될 수밖에 없는데 나중에 페인트를 칠하다가 후회의 눈물을 흘리게 된다. 내가 왜 좀 더 꼼꼼하게 하지 않았을까 하고. 그리고 보통 바닥에는 신문지를 깔거나 하지만, 어차피 나는 몇 년산인지 알 수 없는 장판을 교체할 것이기 때문에 그냥 칠했다.



 W는 그냥 넣어두기로 하자

빡시다, 페인트칠

마스킹 작업이 끝내고 본격적으로 페인트칠을 시작해 보자. 이런저런 곳에서 읽어보길 페인트칠은 페인트 롤러로 'W자'를 그리면서 하면 된다고 적혀 있었다. 그래서 도우미 친구들에게 'W자'를 설명하며 페인트칠을 시작했는데.. 이게 하다 보면 알게 된다. 'W고 뭐고 빨리 끝내고 싶다.' 그래서 그들은 어느 순간부터 마구잡이로 칠하고 있었다. 



 벽칠 1회, 문 젯소 1회 후 상태


하얀 벽지가 발라져 있는 벽은 그 위에 바로 페인트를 칠해도 큰 문제가 없다. 내 경우에도 무늬가 없는 누런 벽지였기 때문에 대략 2번 정도 칠하니 뽀얗게 변하더라. 그러나 모든 월세 세입자들의 불만(?)인 체리색 몰딩에 꽃무늬벽지를 갖춘 집이라면 절대 한 번에 끝나지 않는다. 이럴 때는 보통 '젯소'를 베이스로  한번 발라주고 그 위에 여러번 칠하면 어느 정도 무늬가 사라진다. 체리색 몰딩도 현란한 방문도 보통은 이런식. 

우리집은 불행 중 다행인 건지 방문도 하얀색(이지만, 세월의 때가 타 누런)이었고 몰딩과 벽지도 하얀 편이었기에 대략 두어 번 칠하는 걸로 마무리할 수 있었다.



 화이트 성애자(!)의 탄생


화이트톤의 방으로 재탄생

1차 페인트칠을 완성하고 나면 덧칠을 해주기까지 마르는 시간이 필요했다. 중간중간 카페에 가서 수다를 떨고 와서 다시 작업을 시작하고 그렇게 하루를 방 하나 칠하는데 시간을 다 보냈는데, 이것도 일주일이 지나고 다시 모여 부엌을 칠할 때는 조금 더 속도가 빨라지더라. 역시 경험만 한 게 없다. 여러 명이 붙어서 열심히 한 결과, 페인트칠은 생각보다 힘들지 않게 끝났고, 깔끔하게 변한 벽을 보면서 모두가 뿌듯했다.

물론, 그때는 몰랐다. 이제 셀프인테리어의 첫 문을 이제서 열었다는 것을. 그리고 셀프인테리어 포스팅도 이제 막 시작했을 뿐이다. 


셀프인테리어에 관심이 있는 초보자들을 위한, 직접 경험해 보고 작성하는 페인트 칠에 대한 Q&A


Q1. 방을 칠하는데 어느 정도의 페인트가 필요한가?
: 나는 대략 4L 한통을 사용. 방 크기는 정확히 재어보질 않아서 모르겠지만, 3, 4평 남짓되는 작은 방인데 4면과 천장을 약간 물을 타서 2번 칠할 수 있었다. 그리고 모자라는 것보단 남는 것이 나으니 여유있게 생각하는 게 좋을 듯.

참고링크 : 셀프 페인팅을 위한 페인트양 계산법(삼화페인트 블로그) http://blog.naver.com/spiblog/150172697917

Q2. 한번 칠하고 나서 말리는 시간은?
: 날씨에 따라서 달라진다고 하는데 대략 페인트칠을 할 때가 대략 6월경이었고, 한 2시간 정도 마르기를 기다렸다. 사실 페인트 칠이 쉬운 것이 아니라서 쉬어주는 것도 체력(?)을 위해 필요했다.

Q3. 페인트 롤러? 붓?
: 결국 둘다 필요하다. 롤러는 넓은 면적을 빠르게 슥슥, 붓은 몰딩 부분이나 벽면 구석이라든가 그런 부분을 디테일하게 칠하기에 좋은데, 개인적으로는 롤러보단 붓이 편했다. 

Q4. 페인트 냄새는 심하지 않나?
: 이건 이번에 처음 알았는데 외벽에 사용하는 페인트와 달리 내부에서 사용하는 '수성페인트'는 냄새가 그렇게 나질 않는다. 젯소가 조금 독한 냄새가 날 뿐이지 수성페인트는 정신이 혼미(?)해진다거나 냄새에 쓰러진다거나 하는 일은 없다.

Q5. 벽지를 뜯고 페인팅? 그냥 두고 페인팅?
: 이건 셀프인테리어의 유경험자들이 한결같이 말하길 "뜯지마라!"였다. 우리집은 그다지 벽지가 두꺼운 상태도 아니었기 때문에 그냥 그 위에 발랐다.

Q6. 페인팅에 쓰인 재료들은?
: 기본적으로 여기저기에 검색해서 가장 저렴한 것으로 하거나, 다른 블로거분들이 추천해 준 곳에서 구매하거나 했다. 페인팅을 계획했으나 못한 후배와 비슷한 시기에 이사를 한 회사에서 재료를 얻기도 했다. 여기저기 비교해 보고 고를 것.
- 삼화 더클래식 아토프리 수성페인트(라이트베이지) 4L : http://bit.ly/1rXGx4t(문고리닷컴)
- 삼화 해리스 도구세트, 비닐붙은 마스킹 테이프 : 얻은 것
- 마스킹테이프 (25mm) : http://bit.ly/1q3UmNo(문고리닷컴)
- 장갑, 비닐앞치마 : 얻은 것

Q7. 페인팅에 참고한 곳은?
: '기술'적인 것은 해당 페인트업체 블로그나 사이트를 참고하는 것이 가장 좋다. 설명이 꼼꼼하니까. 그 외에 셀프인테리어의 순서나 직접하다가 얻는 교훈(?)은 블로거들의 글이 좋다. 
- 삼화페인트 블로그 : http://blog.naver.com/spiblog
- 우연수집 : http://moment6.blog.me/
- 제이쓴의 좌충우돌 싱글라이프 : http://blog.naver.com/yeonjason/
- 나르의 혼자살기 프로젝트 : http://blog.naver.com/yourloft


Copyright © 2014 신난제이유
사진 및 글에 대한 불펌을 금합니다 / 오타 및 잘못된 내용의 수정과 관련해서는 언제든지 환영합니다
Camera : 
iPhone 5, Panasonic GX-1



소셜댓글
댓글
  • 프로필사진 지은 저는 콘센트 같은 경우는 마스킹테잎 말고 걍 뚜껑을 떼어내고 칠한다음에 뚜껑 덮는걸로..ㅎㅎㅎㅎ 2014.12.08 13:1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맞아요. 그렇게 하면 되는거였는데...
    전 암 생각없이 걍 첨엔 칠했던 것 같아요.
    이렇게 마스킹 테이프 바르고도 나중에 플러그 껍데기를 교체했....
    2014.12.09 20:00 신고
  • 프로필사진 신용회복 이용약관위배로 관리자 삭제된 댓글입니다. 2014.12.08 16:42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잘가요, 제가 삭제한 건 아닌데.....삭제되었네요. ㅎ 2014.12.09 20:0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토종감자 우와~ 수고하셨어요. 진짜 큰 일하셨네요.
    저도 스위스 살 때 저희집 한번, 친구네집 한번 페인트칠 한 적 있는데, 진짜 보통 일이 아니더라고요.
    깔끔해진 흰 벽에 상큼한 녹색 식물을 보니 제가 다 뿌듯 ^^
    2014.12.08 17:1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이제 시작이죠. ^^ 거의 찔끔찔끔 몇 개월을 끙끙 거렸던 것 같네요. 히힛.
    페인트 칠이라는 게 생각보다 만만하게 보면 안되는 일이더라고요.
    처음엔 흰색으로만 칠하는 게 살짝 부담스럽긴 했는데, 칠해놓고 보니까 어떤 물건, 어떤 가구랑도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2014.12.09 20:0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민희 처음은 가볍게페인트칠부터:옥답셀프인테리어봤는대요. 가볍게페이트칠하고 참쉅기도하는대....손이 힘들고,팔
    도 아프고..저도 이댓글을 왜달아야됐질은 몰르겠네요....저희가 페이트칠하기도 힘들고,병도 들고 저의 이댓글은
    비밀번호기도 하는데요. 비밀함호입니다.
    2014.12.08 20:1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이렇게 와 주셔서 고마운데 무슨 말을 하시는지 두번, 세번 읽어봤네요. 하면서 참 힘들긴 했는데 뿌듯하기는 하고. 왜 댓글을 다셨는지는 모르겠지만, 비밀번호이자 암호라고도 하시고. 페인트칠은 빡시지만, 하고 나면 뿌듯합니다. 2014.12.09 20:0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토종감자 푸하하. 답글에 빵 ~ 2014.12.09 20:1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왠만한...댓글은 지우지 않.....ㅋ
    악플은..지울지도 모르겠지만서도요. ㅋ
    2014.12.09 20:1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FKI자유광장 우와 페인트칠 너무 깔끔하게 잘됏네요! 2014.12.09 10:0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헤헷. 사실 이렇게 보면 깔끔해 보이지만, 실제로 좀 더 가까이에 가서 들여다 보면 실수한 부분들도 많답니다. ^^ 2014.12.09 20:0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4월의라라 손재주 좋으신분들 완전 부러워요. ^^ 2014.12.09 10:3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사실 제가 막 그렇게 엄청나게 손재주가 좋지만 않... 2014.12.09 20:0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이중인격하이드 오 뭔가 멋지네요!! 저도 옥탑방사는데 저는 함부로 페인트칠했다가는 망할거같은 집 구조라서...ㅠㅠ
    그리고 겨울에는 꿈도 못 꾸겠네요 ㅎㅎ
    구경하고갑니다!!
    2014.12.09 10:3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망할 것 같은 집구조라니;ㅁ;
    사실 방은 저도 생각보다 꺠끗해서 괜찮은데요, 이 다음에 소개할 페인트칠은 정말 안습의...
    겨울은 페인트가 마르는 시간이 더 걸리니까 참았다가 봄맞이로 해 보시는 것도 나쁘진 않을 것 같아요. 흐흐..
    옥탑 사신다니까 요즘 많이 추우실텐데 감기 조심하세요!
    2014.12.09 20:0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블로그앤미 안녕하세요. 블로그 내용이 좋아서♡ 블로그모음 서비스인 블로그앤미(http://blogand.me) 에 등록했습니다. 원하지 않으시면 삭제하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2014.12.09 10:3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원하지 않아서요, 삭제 부탁드립니다. 제 글은 제 블로그 혹은 공동으로 소유를 하는 곳에만 사용하거든요. 2014.12.09 20:0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블로그앤미 죄송합니다. 해당 블로그를 블로그앤미(http://blogand.me) 에서 삭제하였습니다. 다음에 좋은 기회로 만나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2014.12.18 16:4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TISTORY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12월 9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14.12.09 11:2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안녕하세요, 티스토리님. 티스토리님이 오실때마다 뭔가 좋은 소식을 갖고 오시네요. 감사드립니다. 계속 꾸준히 업데이트 해 주시고 없어지시 마시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2014.12.09 20:0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베남쏘갈 대단하시네요 . 너무 멋져요 ! 2014.12.09 15:0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감사합니다. 좋은 친구들이 있어서 정말 다행이었어요! 2014.12.09 20:0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미친광대 우와~ 대단하셔요!! 힘든만큼 보람되었으리라 생각 됩니다. 자신의 집을 꾸미는 일은 힘들어도 언제든 정말 설레이고 즐거운 일인 것 같습니다. 최종 인테리어가 마무리 된 모습의 집도 궁금하군요. 2014.12.09 15:4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고맙습니다. 정말 할 때는 힘들고 괜히 시작했나 그런 생각도 했는데요,
    지금은 집에 들어가서 침대에 누워서 잠들기 직전이 가장 행복합니다.
    집을 이렇게 해놓은 것만으로도 생활이 더욱 부지런해지고 안정을 찾게 되더라고요. ^^
    부지런히 포스팅해서 최종 인테리어도 보여드릴게요.
    2014.12.09 20:1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컨벌류젼 멋집니다.
    블로그 잘보고 가요.
    2014.12.09 17:1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고맙습니다.
    저도 구경 가 봤더니 엄청난 복근운동의 이미지가 있었어요. 덜덜..
    2014.12.09 20:1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김쥬디 결과가 정말 궁금하네요~ !! 2014.12.09 18:4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결과까지 갈 길은 멀지만, 열심히 포스팅을 해 보겠습니다. ^^ 2014.12.09 20:14 신고
  • 프로필사진 S 곧 옥탑방행 하게 될 것 같은 녀성입니다~ 검색하다 우연히 들러 보게되었는데 너무 재밌어요! ㅋㅋ 저는 귀찮아 셀프인테리어의 ㅅ도 없이 그냥 들어가게 될 것같지만 글 참 재밌네요. 앞으로도 구경하러 올게요! 2014.12.14 02:0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옥탑생활은 좋은점과 나쁜점이 공존한답니다. 그래도 전 채광이 잘 드는 것만으로도 기분좋게 생활하고 있어요. 흐흐.
    셀프인테리어 없이도 충분히 즐겁게 살 수 있을거예요. ^^ 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2014.12.14 08:5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Capella★ 6월에 칠하셨으면 벌써 꽤 지났네요~ 만족하면서 지내고 계신가요? 정말 대단하신것 같아요! 페인트칠!! 저는 색연필로 손바닥만한 종이 칠하다가도 "아, 그만하고싶다" 라고 색연필을 놓고싶은적이 한 두번이 아닌데! 저 사진 속에 잠깐 보이는 민트색 포스터와 하얀 벽이 정말 잘 어울리는거 같아요! 다음 단계도 기대되요! :) 2014.12.19 12:0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저 정말 만족하면서 지내고 있어요. 되게 좋아요. ^ㅁ^ 사실 칠하고 수리할 때는 내가 왜 이렇게까지 해야하나 그런 생각도 들었는데, 원하는대로 고쳐놓으니까 집에 가서 쉬는게 너무 좋아요! 기분도 좋고요. 흐.. 어여 다른 이야기도 들려드릴게요. 이건 정말 스타트에 불과한 ㅎㅎ 2014.12.30 21:00 신고
  • 프로필사진 amaikoi 울 회사 사무실을 봄에 이사하려는데..... 회사 직원들이 実家생활을 하니 세상에 이사해본적이 없대.
    헬프미
    2015.01.02 12:1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신난제이유 이사를 해 본 적이 없....군요. 한 곳에 오래 사네 다들. ㅎㅎ
    이사는 진짜...자주 해서 좋을 것이 없단 생각이 힘들어요. 저도..제 살림 챙겨서 이사한 건 거의 처음인데 힘들더라고요. ㅠ..ㅠ
    2015.01.11 00:4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