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쿄

안전한 출산과 건강한 아이로 자라가길 비는 곳, 스이텐구(水天宮)를 걷다 오늘 소개하고자 하는 곳은 사실 처음부터 계획을 세우고 가 보려고 하던 곳이 아니었다. 회사 동료분의 전시회를 구경하러 갔다가, 우연찮게 그 근처에서 발견한 신사가 알고봤더니 꽤나 유명한 곳이었다. 일본이야 워낙 이곳저곳에 신사가 많다보니, 이 곳도 그런 작은 동네 신사려니 했더니 이게 왠걸, 스이텐구(すいてんぐう水天宮)는 안전한 출산과 아이의 건강을 비는 신사로 매우 유명한 곳이란다.하라주쿠에 있는 메이지신궁明治新宮과 비교하면 매우 작은 크기의 신..
스탑오버 도쿄 여행 첫째날과 둘째날 :: 영이와니투어 첫째 날.. 일본 여행의 시작은 오다이바에서호주로 향하기 전 일본을 경유지로 정한 것은 다시금 일본에 가고 싶어서였다. 큰 변화 없는 풍경이나 들려오는 일본어는 그대로인데 막상 일본어를 시작하니 내가 이 곳을 떠나있었다는 것이 실감 날 정도로 서툰 일본어가 버벅거리게 하였다. 휴.나리타공항에서 빠져나오기까지 의외로 시간이 걸린 탓에 첫째 날은 사실 별다른 관광이 불가능해 보였다. 그러나 회사를 마치고 온 와니님은 화분증에 힘겨운 컨디션임에도 차로 직..
시작의 글 :: 도쿄, 그리고 3년 5개월의 시간 그러니까 여기서부터 시작되는 이야기는, 대략 2007년 9월 28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무언가 대단한 목표를 가지고 떠난 것도 아닌데 악바리 같은 근성으로 그곳에서 지낸 게 3년하고 5개월 남짓. 그렇게 지내다 아쉬움과 시원함을 안고 한국으로 돌아왔다. 그리고 내년엔 역시 대단한 목표 없이 호주로 떠날 계획을.. 이 이야기를 써내려가게 된 것은, 호주를 준비하면서 느끼는 불안감을 달래보고자는 마음에서다. 이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