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내 무릎아, 괜찮니 - 서울마라톤 10K 완주기 체력이 남아돌던 20대 때는 뭐하고 있었나, 나는 작년에 인생 첫 10K를 달렸다. 사람이 1시간이나 쉬지 않고 달릴 수 있구나, 사실에 놀라웠다. 뉴발란스나, JTBC 같은 이름난 마라톤 대회의 인증글을 시즌 때마다 만났지만, 굳이 해보고 싶단 생각을 하진 않았다. 그런 내가 자발적으로 마라톤 대회를 신청했다. 서울마라톤 ‘겸’ 동아마라톤 처음엔 내가 신청한 마라톤 대회가 그저 ‘서울마라톤’이라고만 생각했는데 정식 명칭은 ‘2023 서울 마라톤 겸 제 93회 동아마라톤’이었다. 93회인 동아마라톤이 앞에 나와야 하는 게 아닌가, 뭐 그런 생각이 들었는데 어찌 되었든 나의 첫 마라톤 대회는 JTBC도 뉴발란스도 아닌 ‘서울마라톤 겸 동아마라톤’ 대회가 겸사겸사 되었다. 10K 완주를 위한 나름의 훈련 작..
금융문맹, 돈공부 시작하다 전세자금대출 이자 문자를 받았다. 어라? 이거 왜 이렇게 비싸지? 문자를 받은 후 놀란 마음으로 바로 주거래은행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었다. 회사를 그만둔 게 문제인가, 아님 금리 인하 혜택을 준다던 신용카드로 뭘 안 사서 그런 건가. 아, 대출금리는 6개월 뒤에 반영이 된다고요? 그제야 띄엄띄엄 여기저기서 듣기만 했던 대출금리 이야기가 실감 났다. 이윽고 나의 무지함을 다시 한번 반성했다. 나는 하나도 몰랐다. 경제 쪽으로는. 내가 금융문맹이라니! 부자였기보단 가난한 집이었고 사치를 하진 않았지만, 짠돌이짠순이는 아니었다. 번 것으로 적당히 저축하면서 적당히 살아왔다고 느꼈는데. 나의 문제는 그 ‘적당히’였던 것 같다. 다른 것은 늘 트렌드 하게 반응하면서 경제, 금융, 재테크 쪽은 쳐다보지도 않았다. ..
오늘 이 계절을 사랑해! - 후암동 삼층집, 미니 쿠킹 클래스 봄날에는 사람의 눈빛이 제철 좋아하는 박준 시인은 그렇게 표현했다. 봄날과 제철의 사이에 눈빛을 넣는 시인의 표현은 언제 봐도 좋아서 제철이란 단어를 볼 때마다 사람의 눈빛을 떠올리곤 했다. ‘딱 알맞은 때’라는 의미처럼 봄·여름·가을·겨울이 되면 그때마다 먹게 되는, 먹어야하는 음식들이 존재한다. 다만 1인 가구는 바쁜 삶에 휩쓸리다 보면 바뀌는 숫자와 입고 벗는 옷 정도로만 계절의 변화를 느낄 뿐이다. 제철 식재료와의 만남 그러다 보게된 후암동삼층집(이하, 후삼)님의 냉이스콘. 스콘에 냉이를 넣는다는 게 어떤 맛일지 궁금해서 직접 만들어 먹은 후, 그가 올리는 제철음식들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다. 역 바로 앞에 있는 농산물 할인마트의 제철채소들을 눈여겨보기 시작한 것도 이때부터. 냉이와 달래를 비롯..
뻐근한 몸엔 스트레칭 - 어시스트레치(ASSISTRETCH) 체험기 달리기를 하고 나면 내 무릎에게 안부를 묻고 싶어진다 작년에 처음으로 10km 달리기를 성공했다. 굿러너시스터즈라는 프로그램을 통해서였는데, 이후 지난 주말 처음으로 마라톤대회에 나가서 10km를 완주했다. 그리고 이번에도 달리기 뒤엔 스트레칭을 꼭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어시스트레치’를 찾았다. 이 기록은 작년 가을에 체험한 내용과 이번에 체험한 경험을 엮어 썼다. 이렇게 꾸준히 기록을 해야겠다고 다시금 다짐다짐.. 연관글 삶은 계속 달린다 - 굿러너 시스터즈 ‘My First 10K’ 어제의 나와 다른 오늘의 나와 함께 달리기 앱인 ‘런데이(Runday)’를 통해 시작한 달리기는 뛰다 걷지 않고 한번 뛰어보자는 마음으로 바뀌어 그렇게 NRC 앱에 첫 달리기 기록을 남겼다. 3.59km, 페 sinna..
삶은 계속 달린다 - 굿러너 시스터즈 ‘My First 10K’ 어제의 나와 다른 오늘의 나와 함께 달리기 앱인 ‘런데이(Runday)’를 통해 시작한 달리기는 뛰다 걷지 않고 한번 뛰어보자는 마음으로 바뀌어 그렇게 NRC 앱에 첫 달리기 기록을 남겼다. 3.59km, 페이스 8분대. 그로부터 약 2년 뒤 2022년 11월, 10km를 뛰게 되었다. 페이스 6분 30초대. 이 기록은 처음으로 10km를 뛰었던 일을 기억하며 적어두었던 글을 뒤늦게 발행하는 내용이다. 이제 꾸준히 포스팅을 하기로. 10Km가 이렇게 버거운 일이었나 꾸준히 다룰 수 있는 악기 하나, 할 수 있는 운동을 삶에 만들어야겠다고 다짐한 후 피아노와 달리기를 계속하고 있다. 조금씩 뛰는 횟수를 늘리거나, 거리를 늘리는 방식으로 달리곤 했는데 아무리 달려도 4~5km 정도 달리는 걸 반복하다 보면 ..
라이언 GR 구하기 - Ricoh GR 감성클래스 아무리 써도 적응이 되지 않던 카메라를 이제 제대로 쓸 수 있을 것 같다. 색감으로 소문난 GR3를 산 지도 3년은 넘은 듯하다. 쿠팡의 24개월 무이자 할부(아무리 생각해도 여러 의미로 대단하다.)를 믿고 산 Ricoh GR3(이하, GR3). 24개월 할부를 갚아나가는 동안 중고로 팔아버릴까 몇 번을 고민했는데, 이제야 팔지 않아도 될 것 같다. 감성클래스를 다녀왔으니까. 리코, 왜 나랑 안 맞을까? 남들은 색감이 좋다고 많이들 리코를 선택한다. 후보정의 번거로움이 없고, 휴대성이 좋으니 DSLR을 들고 렌즈를 번거롭게 들고 다닐 필요없이 일상 속의 사진을 찍기에 이보다 좋을 수가 없다고. 아 근데. 아 근데. 왜 나랑은 안 맞지? 리코 특유의 ‘포지티브’ 컬러는 콘트라스트가 강하다. 일본 영화 감성..
박물관 산책하기 - 궁궐을 걷는 시간, 국립고궁박물관 서울 사람들은 좋겠네 무료로 갈 수 있는 곳이 많아서 작년 생일에 국립고궁박물관에 갔다. 생일 코스에 넣기엔 조금 독특한 장소이긴 하나 그 날이 그 곳에서 하는 특별전인 ‘현판전’이 곧 끝날 예정이라 봐야만 했다. 그때 이렇게 멋진 곳이 있다니, 입장료도 무료라니 감탄했다. 서울살이 청산하고 내려가고 싶었는데 이렇게 좋은 곳들을 더 다녀봐야겠단 생각으로 아직 서울에 산다. (농담같지만, 70%정도 진심이다.) 산책하듯 걷는 국립고궁박물관 두번째 국립고궁박물관은 궁궐산책 프로그램(이것도 진짜 좋았다.)을 진행하는 시우님과 함께. 도슨트와 함께 미술관을 둘러보면 그림에 대한 이해가 한층 깊어지듯, 궁궐에 이어 박물관 역시 역사 전문가와 함께 둘러보니 훨씬 재미난 것을 많이 발견한다. 산책의 시작은 경복궁역 ..
나의 속도를 찾아서 - 컬러루틴 클래스 일주일의 나에게 말을 건다. 주말마다 회고를 한다. ‘회고’는 말그대로 돌아본다는 의미로, IT 업무를 한다면 프로젝트를 종료하고 많이 진행한다. 이 회고 개념을 업무에만 적용하다 올해부터 나의 삶에도 가지고 왔다. 연관글 루친자의 학습생활 - 먼데이루틴, 하루한 줄 문장메모, 컬러루틴 https://sinnanjyou.com/428 컬러루틴 워크숍에서 발견한 것 약 3년 전에 컬러루틴 워크숍을 참여했다. 오래된 기억이라 그때 어떤 마음으로 참석했는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그때 심리적으로 불안했기에 분명 ‘마음을 돌아본다’는 말에 끌린게 아니었을까 싶다. 그 워크숍에서 내가 발견한 건 ‘나만의 휴식 개념‘. 나의 휴식은 타인의 휴식과 다르단 것이었다. 나는 집 밖에 나가는 순간부터 휴식이 아니란 사실을 알..
Feel your all - 나이키 X 에이와 웰니스 위크 수업을 들었던 참가자가 말했다. 온전히 나를 느낀 시간이었다고. 인스타그램을 줄여야겠다고 올해 초부터 노력하고 있다. 아주 쬐끔 나아졌고, 역시 나의 마음대로 되지 않는 일은 이렇게나 많구나 느낀다. 그럼에도 인스타그램은 이런 좋은 프로그램도 알려주니까, 그런 면에서 도움이 될 때가 있다. 냉큼 신청하고 다녀왔다. 나이키와 에이와의 만남 NRC앱(NTC는 아직..)으로 나이키의 은혜로움을 느끼고 있는 와중에 요가 수업이라니. 내게 나이키는 러닝의 이미지이다 보니, 요가 의류가 나오는지 몰랐는데, 사이트를 훑어보며 자연스레 장바구니에 몇 개 담게 되는… 기획하신 분, 복 받으세요(?) 프로그램이 진행된 에이와 성수점은 내가 늘 운동하는 곳이다. 요즘은 필라테스에 빠져있어 요가 수업을 등한시했는데, 오랜만에..
루친자의 학습생활 - 먼데이루틴, 하루한 줄 문장메모, 컬러루틴 루틴에 미친자가 여기 있다. 언제부터인가 미라클 모닝, 루틴, 리추얼의과 같은 단어가 귀에 들려왔다. 어렸을 때부터 일찍 일어난 습관을 가졌고, 붐비는 출근길이 싫어 아침 시간에 무언가 배우곤 했던 나는, 의도치 않게 자기계발형 인간, 프로 루티너가 되었다. 그런 내가 이번 달 배신자 리스트(배우면 신나자나 리스트, 배움에 신난자 리스트라고도 한다)를 훑어보니 루틴/리추얼 프로그램이 3개나 되더라. 루틴에 미친 자, 줄여서 루친자가 선택한 3개의 루틴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영민님과 함께하는 핍사이더 ‘먼데이루틴’ 희희님과 함께하는 밑미 ‘하루한 줄 문장메모’ 보라님과 함께하는 ‘일주일 컬러루틴’ [SIDE x PHYPS] Monday Routine Class with 작가 영민 [1기 마감] 영민님이 리..